우연히 라디오키즈님 블로그에서 발견한 베이와치.
이 포스팅을 하게 된 원인에는 크림에이드 파티도 한몫 했지만 무엇보다 중고 전문검색기라는게 내 심금을 울렸다.

나같은 가난한 중고사랑유저는 어떤 물품의 중고를 찾기위해서 그 물품 관련 커뮤니티에 가입하고 그곳에 있는 중고장터를 이용하는 방법 외에는 없었다.
내가 예전에 아이리버 클릭스를 사려고했을때 약 2주일간 중고를 찾아다녔지만 맘에드는 물건을 찾기가 너무 어려워서 결국 새 물품을 질렀던 기억이 있다. 그래서인지 이 프로그램의 컨셉부터가 매우 마음에 들었다.
홈페이지 주소는 http://www.baywatch.co.kr/

프로그램을 다운받고 설치를 해봤는데 용량도 적고 설치과정도 매우 간단했다.
왠지 내 컴퓨터에 나중에라도 찌꺼기가 남지 않고 나쁜짓도 하지 않을듯한 설치과정이었던 것 같다.
단순히 복사한 뒤 단축아이콘을 만들어주는것 같았다. 일단 첫인상이 매우 좋았다.

그리고 실행
사용자 삽입 이미지

기본 인터페이스는 적당히 깔끔해보인다.
예전 클럽박스 검색 프로그램을 썼을때의 느낌. 기본적인 검색기로서의 자세가 되어있어보인다.
우선 장터검색에서 내마음을 뺏어간 wii를 검색해보았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오호라.
일던 검색했던 결과들이 탭으로 누적되기 때문에 지난 검색결과를 쉽게 볼수 있다.
쭉한번 훑어보니 루리웹,다나와,네이버,디씨 등등 인기있는 중고장터들은 거의 다 나온다.
이젠 이곳저곳 다니면서 메모하여 가격을 비교하지 않아도 된다.
가격은 대부분이 본문참조로 되어있지만 중고물품의 성격상 가격 선제시를 원하는 사람들이 많아서 일것이라 생각한다.

그리고 상단에 장터감시라는게 있길래 눌러보니.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처음엔 로그인보고 놀랐는데 가입폼이 매우 마음에 든다.
주민번호같은 쓸데없는 개인정보를 원하지 않는다.
메일인증에 의해 간단히 본인확인을 할수있다는 점이 매우 마음에 들었다.
로그인 후에

사용자 삽입 이미지

검색결과에서 위 버튼을 클릭하면 감시에 등록이 된다.
상세검색을 했다면 그 조건들까지 저장이 되는듯 하다.
얼마 안써봐서 감시결과를 어떻게 보여주나 하고 기다려 봤더니..
잠시후 검색결과에 해당하는 물품이 새로 등록되니 하단 구석에 알림창이 뜬다!
오오오!!! 내가 원하던 기능~

설정항목을 보니 특정 중고사이트를 검색에서 제외할 수도 있는 등 쓸만한 옵션이 돋보였다.

너무 장점만 나열한것 같은데 일단 내가 찾은 단점은
1. 감시기능에 로그인이 꼭 필요했을까.
2. 프로그램에서 웹페이지를 열때 기본브라우저가 아닌 인터넷 익스플로러로 열린다.
  (파폭유저 존중좀...)
수정: 메뉴에 도움말 눌렀을때만 익스플로러로 열린다. 검색결과 더블클릭하니 파폭으로 잘 열린다. 옵션에서 새탭에 열기 해놓으면 새탭으로 열리니 매우 맘에 든다.

이정도이다.
더치트 검색이라는것이 있어서 좀 알아보니 더치트라는 사이트에서 사기피해사례가 있는지 검색하고 신고도 할수 있는 기능같았다. (자세한 정보는 http://www.baywatch.co.kr/sub02_cheat.html 참조)

이프로그램이 더 발전하기 위해서 제안을 하나 해보자면 프로그램 사이트에서 택배 안전거래를 낮은 수수료에 지원해줬으면 좋겠다. 중고거래는 보통 직거래가 많지만 택배거래를 위해 몇개의 사이트가 있는것으로 알고있다. 이 사이트는 거래대금을 사이트가 가지고 있다가 택배가 도착하고 구매자가 확인하면 판매액을 판매자에게 주면서 수수료를 받는 방식으로 운영하는데 이왕이면 이 사이트에서 지원을 해주거나 한곳과 제휴해서 운영하면 좋을 것 같다.

끝으로 이 프로그램이 널리 퍼져 더욱더욱 많은 사이트에서 이 프로그램을 지원해줬으면 좋겠다.
그래서 결국에는 중고구하기가 힘들어 새제품을 사게되는 일도 줄었으면 좋겠다.

이제 즐거운 중고라이프가 시작될 수 있을까.

상세한 리뷰: http://www.kbench.com/hardware/?no=52157&cc=0

p.s.1
Wii 너무 사고싶은데 이놈의 돈이 뭔지 ㅠㅠ
아흑 빨리 대학교 졸업하고 돈벌고싶다.

p.s.2
이왕 프로그램 쓰는 김에 크림에이드 파티 참가하고 5천원 벌어보는건 어떨까.
4월 15일까지니 아직 여유는 많을듯.
왜 이번 파티는 알림메일이 안왔을까...ㅠ
스팸으로 걸러진건 아닐텐데..



License
달리 정하지 않는 한, 이 저작물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코리아 저작자표시-비영리-변경금지 2.0 대한민국 라이센스에 따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Except where otherwise noted, this content is licensed under a Creative Commons Attribution-NonCommercial-NoDerivs 2.0 Korea License
이번에 배우는 과목중에 응용통계학이라는 것이 있다.
여러 기록된 자료들에서 유용한 데이터를 뽑아내는 학문인듯 하다.
물론 그게 다는 아니겠지만.

통계학을 도와주는 프로그램은 여러가지가 있는데 실습은 엑셀로 하게 될 것이라고 했다.
교수님께서는 좋은 유료 프로그램들이 많지만 R이라는 GPL 프로젝트가 있다는 것도 알려주셨다.
R은 세계의 통계학 교수들이 만든 프로젝트라는것 같은데 잠깐 찾아본거라 확실하진 않다.
아직 자료가 없으니 써볼일도 없다.
홈페이지는 http://bibs.snu.ac.kr/R/ 이다.
검색하다 알아낸 사실이 몇개 있는데
R이라는건 하다의 새로운 언어인듯 하다.
그런데 R은 코드편집시 구문강조 기능이 없다는 듯 하다.
그러면서 사람들이 입을 모아 추천하는 프로그램이 Tinn-R.
홈페이지는 http://www.sciviews.org/Tinn-R/ 이다.
스샷을 얼핏 보니 살짝 VS 삘이 나는것 같기도.

과제할때 이 두가지를 한번 이용해 볼 생각이다.
물론 아직까지는 다운로드만 받아놓고 말겠지만.
메뉴얼이 영어라서 익히는데 시간이 좀 걸릴것 같으니 생각날때마다 관련 자료좀 검색해둬야겠다.


-참고-
관련책:
R&통계계산
R 사용예:
블로그 통계학: 블로거를 위한 통계 매뉴얼 by 귤님
http://remantu.com/r
기타:
Tinn-R 간단리뷰

p.s. 나도 나중에 시간네서 방문자수 자료로 통계좀 내봐야지.


License
달리 정하지 않는 한, 이 저작물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코리아 저작자표시-비영리-변경금지 2.0 대한민국 라이센스에 따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Except where otherwise noted, this content is licensed under a Creative Commons Attribution-NonCommercial-NoDerivs 2.0 Korea License
  1. 2008.03.09 22:31 신고

    남의 학교건 왜 쓰는거임?
    니네 학교꺼 쓰세요 -_-

    • Widyou 2008.03.10 00:18 신고

      뭐가 니네학교꺼냐 -_-
      니네학교에서 미러서버를 지원해 주는거지

Wii에서 리눅스기반의 실행파일인 elf파일을 돌릴 수 있도록 하는 방법이 생긴듯 하다.
http://wiibrew.org/index.php?title=Twilight_Hack

방법은 젤다의전설에서 세이브파일을 불러올때 오버플로우를 일으키는것 같다.
이건 마치 플스2에서 플스1시디읽을때 오버플로우를 일으켜서 elf 실행한다거나
psp에서 gta 세이브 블러올때 오버플로우 일으켜서 커펌하는 꼴이네
나같은 가난한 복돌인생에겐 매우 환영할만한 일.

이로써 Wii에서도 홈브류를 돌릴 수 있게되었다는 의미가 되겠지.
몇달안에 쓸만한 elf로더가 만들어지겠고
각종 에뮬들이 나오겠지
그럼 위는 엄청나게 잘팔릴거야.
물론 엘프로더를 돌아가는 원인을 제공한 젤다의전설 북미판도 엄청 팔리겠지
젤다의전설을 사는것조차 싫어하는 사람을 위해 커펌이 나올수도 있지.

그리고 또 얼마 안가서 sd카드를 이용한 게임로더가 나올거야.
이름은 SDLoader 정도가 되겠군
하드로더보다 로딩속도는 훨씬 빠를듯 ㅎㄷㄷ

나중에 위 정발되면 젤다의전설 북미판은 꼭 같이 사야겠구만 흐흐



License
달리 정하지 않는 한, 이 저작물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코리아 저작자표시-비영리-변경금지 2.0 대한민국 라이센스에 따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Except where otherwise noted, this content is licensed under a Creative Commons Attribution-NonCommercial-NoDerivs 2.0 Korea License
루비 공식 로고가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저작자표시-동일조건변경허락 라이센스로 공개되었다.
파일 형식은 ai,eps,pdf,png,svg 형식으로 흑백, 칼라 두종류.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
Ruby logo created by Tom Schaub, and based on the logo by Ruby Visual Identity Team.

로고 다운로드는 이곳에서 가능하다.



License
달리 정하지 않는 한, 이 저작물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코리아 저작자표시-비영리-변경금지 2.0 대한민국 라이센스에 따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Except where otherwise noted, this content is licensed under a Creative Commons Attribution-NonCommercial-NoDerivs 2.0 Korea License
사용자 삽입 이미지
떡이님 블로그에 있는 소개글을 보고 달아봤다.
익명으로 로그인하거나(코드입력) 자신의 MSN 아이디로 로그인해 나에세 메시지를 보낼 수가 있다.
설치하고 써봤는데 상당히 유용한 것 같다.

혹시 나에게 뭔가 궁금한게 있다거나 하면 이걸로 물어보면 될것 같다.

대부분의 블로그를 RSS로 보는 나같은 사람들은 쓸일이 없을지도.
나도 떡이님의 포스팅을 보기전엔 설치된지도 몰랐다.

혹시 자신의 홈페이지에 설치하고자 한다면 이곳을 방문해 익명사용자에게 메시지받기 체크하고 저장버튼 누른 뒤에 왼쪽에 있는 html생성 메뉴를 누르면 된다.



License
달리 정하지 않는 한, 이 저작물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코리아 저작자표시-비영리-변경금지 2.0 대한민국 라이센스에 따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Except where otherwise noted, this content is licensed under a Creative Commons Attribution-NonCommercial-NoDerivs 2.0 Korea License
사용자 삽입 이미지

오픈마루의 새로운 서비스인 레몬펜 베타테스터가 된건 일주일 전인데 델리게이션 아이디로 로그인이 안되서 계속 못쓰고 있다가 오늘 드디어 설치했다.

레몬펜이 뭔지 궁금하다면 아래 동영상을 한번 보시길.


슬슬 입질이 오는걸 참지 못하고 레몬펭 베타테스터를 신청했다.
하지만 버그로 인해 나의 델리게이션 아이디로는 로그인이 되지 않았고. 그게 해결된걸 알게된 오늘에야 달수 있었다.

지금 내 블로그 우측 하단에 보면 형광펜같은게 살짝 튀어나와 있는데. 이것이 바로 레몬펜. 로그인하면 펜의 전체모습이 보인다.

위에 동영상처럼 여기저기 메모를 해보고 있다.
흐흠. 쓸만한데?


License
달리 정하지 않는 한, 이 저작물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코리아 저작자표시-비영리-변경금지 2.0 대한민국 라이센스에 따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Except where otherwise noted, this content is licensed under a Creative Commons Attribution-NonCommercial-NoDerivs 2.0 Korea License
앤유에서 제공하는 동영상 위젯을 달아보았다.
위젯에 내가 지정한 카테고리의 동영상이 뜨고 글릭하면 페이지이동없이 레이어를 이용해 재생해준다.
이점이 참 마음에 드는 것 같다.

현재 아래쪽 페이징 위에 달려있는데
처음엔 div로 감싸고 text-align을 center로 했는데도 자꾸 왼쪽에 붙어버려서 결국 margin-left로 해결했다.
이점은 앤유쪽에서 고쳐줬으면 좋겠다.

그리고 속도도 좀 더 빨라졌으면 한다.
위젯때문에 화면뜨는 속도가 느려지면 블로그에서 앤유위젯을 보기는 힘들어질 것이다.

설치하고싶으면 이곳에 가면 설명이 있다.
설치를 위해선 하나포스 아이디가 필요하고
이건 방금 안건데. 플레이시 약간의 적립금이 있다고 한다.

뭐 나야 그런건 관심 없으므로 패스.
좀 지켜봐서 속도개선 안되면 빼버릴 예정이다.
딴소리지만 지금 올블릿도 그닥 빠른 편은 아니라서 뺄까말까 고민중이다.
앤유나 올블릿 둘중하나는 나중에 속도 비교해봐서 빼야겠다.
블로그 광고는 애드클릭스 하나면 되니까.

아무튼 앤유 많이 발전해서 속도개선좀,,


p.s. 흐..흥, 절대 이벤트 때문에 단건 아니라구!


License
달리 정하지 않는 한, 이 저작물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코리아 저작자표시-비영리-변경금지 2.0 대한민국 라이센스에 따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Except where otherwise noted, this content is licensed under a Creative Commons Attribution-NonCommercial-NoDerivs 2.0 Korea License
  1. 하늘이 2007.11.22 16:31 신고

    헉, 그렇지 않아도 올블릿 속도 향상을 위해 밤새 알고리즘 개선에 노력하고 있으니, 조금만 더 지켜봐주세요. ㅠ_ㅜ/

    • Widyou 2007.11.22 18:15 신고

      그렇군요. 감사합니다.
      그런데 밤은 새지 마세요. 몸생각하셔야죠~

      그리고 요즘 연관글은 많이 연관없는글들만 있던데 초반엔 안그랬던것 같은데 이상하네요.
      이것부터 해결되어야 할 것 같아요.
      제가 올블릿을 다는 이유는 연관글 때문인데말이죠.
      올블릿 많은 발전 기대합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기다리던 우분투 7.10이 드디어 출시되었다.
출시된건 18일인데 오늘알았으니 좀 늦었군.
우분투 홈페이지에 가서 받으면 한국 미러서버가 안보이니 아래 주소에서 받아주자.
ftp://ftp.daum.net/ubuntu-releases/7.10/
내일 불안정한 베타버전을 밀고 정식버전으로 재설치 해봐야겠다.
삽질은 할만큼 해봤으니 기본 세팅은 어렵지 안을듯. 후후후~

홈페이지에서 눈에띄는 변화점들을 보자 (원문은 이곳에서)

1. GNOME 2.20
GNOME 2.20 탑재

2. Desktop 3D effects
Compiz Fusion이 기본으로 들어있어 메뉴에서 간단히 설정하는것으로도 3D데스크탑을 사용할 수 있게 되었다.

3. Desktop search
deskbar applet에 강력한 데스크탑 검색기능이 추가되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4. Firefox plugins in Ubuntu
파이어폭스 플러그인 검색기능이 좀더 좋아졌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그리고 애드온을 추가/삭제 메뉴에서도 설치할수 있게 된 듯 하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5. Graphical configuration tool for X
모니터 관련 설정을 간단히 할 수 있게 되었다.
(이젠 듀얼모니터 설정도 어렵지 않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외에도 많은것들이 좋아졌다.
아직도 리눅스 설치를 망설이고 있다면 한번 깔아보자.


덧,
게임만 아니면 우분투를 메인으로 쓸텐데 흐음..


License
달리 정하지 않는 한, 이 저작물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코리아 저작자표시-비영리-변경금지 2.0 대한민국 라이센스에 따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Except where otherwise noted, this content is licensed under a Creative Commons Attribution-NonCommercial-NoDerivs 2.0 Korea License
2007 JCO 오픈소스 컨퍼런스

가고는 싶은데 멀어서 ;ㅁ;
혹시 마음이 바뀌어서 갈수도 있으니까 포스팅해둠.



License
달리 정하지 않는 한, 이 저작물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코리아 저작자표시-비영리-변경금지 2.0 대한민국 라이센스에 따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Except where otherwise noted, this content is licensed under a Creative Commons Attribution-NonCommercial-NoDerivs 2.0 Korea License
  1. 일퍼센트 2007.10.10 17:52 신고

    참가하고 싶은데 사정으로 인해.ㅠㅠ; 아쉽네

내가 블로깅과 RSS구독을 시작한건 겨우 4개월정도 된 거 같다. (블로그 이전 포스트가 기준)
처음엔 그저 내가 좋아하는 게임 팬사이트나 뉴스정도 말고는 인터넷으로 할게 별로 없었다.
내가 블로깅을 시작할때 괜찮다고 생각되는 몇몇 블로그가 있었는데 처음엔 즐겨찾기로 들어갔었다. 그러다가 RSS라는걸 알게 되었고 쓸만한 RSS리더를 찾기 시작했는데, 제일 처음 써본건 구글 개인화페이지였다. 요즘은 아이구글로 불리는 것 같은데 이게 RSS가 적을땐 좋았으나 많아질수록 스크롤도 압박이 오고 읽은 글인지 아닌지도 헷갈리고 해서 이것저것 써보다 정착하게 된곳이 한RSS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위자드는 아는사람이 쓰는걸 봤었는데 구글이랑 비슷해보여서 써보지도 않았었다.
그런데 얼마전부터 칸타빌레 칸타빌레 말이 계속 들려서 한번 써봐야지.. 생각했다가 오늘에야 써보게 되었다.
일단 사이트는 깔끔하고 좋았다.

위젯이나 한번 추가해 볼까.. 하는 생각에 왼쪽 위에 버튼을 눌렀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위젯들이 다양하게 종류가 많긴 했지만 막상 이것저것 써보니 쓸만한게 별로 없었다.
자바스크립트가 많이 쓰여서인지 속도도 느렸다.
그리고 집에있는 컴퓨터가 좀 딸려서 그런지 화면처리도 자주 느려졌고. 버그도 몇개 보였다.
다행히 아직 베타라서 나중에 고쳐지겠지 했다.
발견한 버그는 두번째 탭을 만든다음에 이름을 수정하려고 하니 탭쪽이 사라져버리는 것이고,
다른 버그는 RSS를 추가하면 로딩중입니다라고만 뜨고 설정 들어갔다가 나와야 RSS가 로딩되는점.
이렇게 두가지정도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라진 탭. 탭을 숨겼다가 꺼내면 나타나긴 한다.



위자드에 접속해서 나쁜점만 보인건 역시 이런 사이트는 나랑 맞지 않는다는 것이겠지 싶다.
RSS리더로 쓰기엔 자동으로 새로고침고 안되는거 같고, 내가 구독하는 블로그만 해도 150개가 넘는다.
이정도면 위자드로 볼 수가 없다. 게다가 위젯은 내가 쓸만한게 별로 없었다.
나중에 몇개 만들어보고싶은 생각은 들더라.
일단 살짝 꾸며본 게 이정도.

사용자 삽입 이미지


그나마 오른쪽에 올블 위젯은 수시로 갱신되는듯.

확실히 좋은 사이트임엔 틀림 없다. 시작 페이지로 쓰기에도 손색이 없고. 화면도 깔끔해서 좋고.
회사에서 쓰는 피시는 사양이 좋으니까 회사에서 간간히 써보면서 위젯이나 만들어 봐야겠다.


License
달리 정하지 않는 한, 이 저작물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코리아 저작자표시-비영리-변경금지 2.0 대한민국 라이센스에 따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Except where otherwise noted, this content is licensed under a Creative Commons Attribution-NonCommercial-NoDerivs 2.0 Korea License

+ Recent posts